레드벨벳 1편(아크케) : https://www.ilbe.com/11030679319


걸노파 레드벨벳 02

---------------------------------------------------------------------------------------------------------------------------------------------------------------------------------





하이루 오늘 리뷰할 앨범은 레드벨벳의 첫번째 정규 the red야


the red는 알다시피 덤덤이 메인 타이틀 곡이고, 덤덤 하면 빨간 내복입고 억지웃음 지으며 추는 아이린이 떠오를거야


그 덕으로 팔자주름 후유증이 왔지만...


이 앨범은 아이돌 체제구도를 완벽히 바꾸기 시작한 앨범으로 볼 수 있어


에이핑크, 걸스데이, aoa와는 다른 파격적인 컨셉의 곡으로 새시대 새 걸그룹의 열풍을 일으켰지


앨범의 완성도도 아주 수준급이라 평도 아주아주 좋은 편이야, 걸그룹으로는 최고 1티어지


그럼 빨간 내복입고 통아저씨 춤추던 덤덤부터 알아볼까?






(쓰인 짤들은 다 내가 만든거다 아이디어 있는 게이는 말해달라 이기야)





한 때 나의 알람 노래였다 익이야


업템포, 힙스러운 비트, 한번들어도 기억에 잘 남는 훅까지


걸그룹이 표현할 수 있는 최대의 파워 컨셉 곡이라고 생각해


나는 이 노래가 처음 나왔을 때 너무 중독적이어서 충격을 먹었지


랩 파트 부분의 마이클 잭슨 곡 타이틀 인용도 센스 ㅆㅅㅌㅊ인거 같애 좆같은 sm식 랩은 변함없지만


지금은 하도 많이 들어서 별 감흥이 없지만


당시로는 아주 매력적인, 성욕이 끓어넘치는 곡이었어








다음 곡은 허프 앤 퍼프야


나는 이 곡을 처음 듣고 뭔가 정글의 느낌이 난다고 생각했었어


뭔가 막 쳐뛰어다니고 울창한 숲을 건너는 타잔의 느낌이랄까


근데 아니나 다를까 무대에서도 존나 뛰어다니더라고




후렴에 폴짝 뛰는거 존나 커엽노 


이 곡도 내 알람 리스트에 올라가 있던 곡으로 아주 좋은 곡이라고 생각한다


the red 앨범의 레드 스러운 포인트를 극치로 뽑은 수작아니겠노 이기야









다음 곡은 캠프파이어야






들으면 발기되는 제 1호 곡이야


이상하게 이 곡을 들으면 발기가 돼


캠프파이어라는 곡 이름에 걸맞게 밤분위기의 섹시함을 뽐내고 있는 곡이야


가사중에


조금 빨개진 내 볼을 감싼 그대 손이
타닥타닥 나무 향기 타는 소리


요 부분 멜로디 진행이 참 좋은거 같아 막 발기가 돼


괜찮은 곡이라고 생각해 ㅇㅇ











이번 앨범 중 가장 레드 컨셉에 가까운 곡이다 익이야


딱 들어봐도 알겠지만 존나 빠른 템포였다가


후렴부터 확 가라앉고 정박으로 들어가지?


이게 트랩비트의 효과라고 생각해


쿵쾅거리는 곡에 트랩을 집어넣으면 저절로 템포는 가라앉고 분위기는 힙스러워지지


좋은 곡이야






킹갓보이


the red치고는 차분한 스타일의 곡으로


파워풀한 보컬, 훅훅 꽂혀 들어가는 후렴구가 특징이야


이번 앨범 top3에 무조건 들어가는 곡이라고 생각해 할말이 없어






10대 소녀들의 쿵쾅대는 뒷구멍얘기를 듣는 기분의 곡이다 익이야


후렴에 우후~ 우후~ 보컬소리가 반복이 되는데 묘하게 중독적이야


시원하고 상쾌한 느낌의 곡이지 아주 훌륭해






너무 신나기만 하면 질려서 그런가?


이번 앨범에서 잠깐 쉬어가는 곡이야


단조 분위기(벨벳 느낌)에 굉장히 차분한 템포의 곡이지


아 근데 이 곡도 너무 좋아 오줌쌀 것 같아








이번 앨범에서 가장 레드스러운 곡 두번째다 익이


돈쮸왜잇노머? 이것만 수십번을 불러대는데 귀에 못이박힌다;;;;


계속 보컬끼리 호흡하는 부분이 있는데 아주 인상적이고 훌륭한 곡이야







정말로 처음 듣자마자 애니메이션 주제가 스럽다는 느낌이 있었는데


아니나 다를까 작곡가 황현씨의 의도된 느낌이었더라고


그러면서 지금(2015년) 아니면 못할 거 같아서 낸 곡이라고 하던데...


그렇긴 하다 익이....






여름밤이 느껴지는 아주 시원하고 훌륭한 곡이야


갠적으로 이 곡이 the red의 마지막 곡인게 굉장한거 같아


앨범을 100% 완벽하도록 만들어 주는 느낌의 곡이지


아니 시발 어떤 걸그룹이 이런 신스팝 노래를 이렇게 소화하냔 말이야


그런 점에서는 아주 칭찬해주고 싶어





이번 앨범은 10점 만점에 9.5점을 줄 수 있는 개레전드 앨범이라고 생각해....


수록곡은 빠짐없이 다 훌륭하고 진짜 이를 갈고 에스엠이 레벨을 내보냈구나...를 느낀 앨범이었어


안꼴리는 훅이 없고 안꼴리는 컨셉이 없었다


이건 소장가치가 있는 걸그룹 역사상 ㅆㅅㅌㅊ 앨범이다


이걸 얘기하고 싶었다 이기야




다음편 : 레드벨벳 미니 2집 the velvet(2016) 망월 망일 ㅜㅜ